161110_icono_product_teaser Shape Shape 161110_icono_product_teaser icon-arrow-left icon-arrow-right icon-first icon-last 161110_icono_product_teaser 161110_icono_product_teaser location-pin 161110_icono_product_teaser 161110_icono_product_teaser contact-desktop-white careers-desktop-white

기상이변 연구 프로젝트

기상이변으로 인한 혼란을 예측하는 방법 학습: DB 쉥커와의 연구 프로젝트 협력

운송 및 물류업계는 빈번하게 발생하는 기상이변 패턴, 혼잡한 도로, 빠듯한 일정, 그리고 배송시간과 관련된 높은 기대감 등의 외부요인들로 인해 점점 더 큰 압박을 받고 있습니다. 배송지연을 최소화하고 가능한 한 경제적으로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기상이변이나 주차공간 부족 등의 외부 요인의 잠재적 혼란을 예측하는 서비스가 시급합니다.

이 혼란을 극복하기 위해, DB 쉥커는 독일에서 Jade 대학교의 응용과학부, 프로젝트 파트너들인 펠릭스 모빌리티(FlixMobility), CMF, 프라운호퍼 FOKUS, Inforware 및 Map and Route들과 공동으로 MeteoValue-live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2019년 8월에 시작하여 3년간 진행할 예정이며, 기상이변, 주차가능공간 등을 예측해 육상화물 및 장거리 버스회사의 배치 및 노선계획을 최적화 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기금은 독일연방 교통 · 디지털 인프라부(BMVI)가 데이터 기반 디지털 어플리케이션을 위한 개발프로젝트의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는 연구계획 Modernity Fund (mFund)의 일환으로 제공됩니다.
경영 정보학 교수인 마이클 클래프 (Prof. Michael Klafft)박사가 관리하는 이번 연구 프로젝트는 기상이변과 같은 기상 상태가 독일의 장거리 버스 및 트럭의 속도, 교통 현황 모두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분석하고자 합니다. 목표는 2022년 여름까지 육상화물 회사들에게 기상예보 시스템, 경로에 기반한 경보시스템, 주차가능 정보 등의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지난 몇 년 간 세계적으로 기록된 기상이변 패턴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DB 쉥커는 현재와 미래의 잠재적인 혼란으로 인한 영향을 최소화하는데 전념하고 있습니다. 독일의 MeteoValue-live 프로젝트 연구는 국가 및 세계적 차원에서 미래를 대비하고 중대한 통찰력을 얻는데 중요할 것으로 판단됩니다.